상담의방

  지은
  상담 꼭 부탁드려요 죽음에 대한 두려움
  

안녕하세요 너무 답답해서 글을 쓰게 되었어요 전 26살이고, 교회는 어렸을때부터 다녔습니다.
유아세례는 받았으나 세례입교를 아직 게을러서 받지 못했고 성경도 일독조차도 못했습니다. 항상
죄인이라는생각을 가지고 하나님 앞에 열심히 살아야지 하면서도 항상 세상에 나가서 놀고 주일예배만 드리고
봉사도 하던것도 멈추고 그랬어요 체력이 달라고 남들보다 몸이 약해서 큰병은 아니지만 디스크, 자궁수술 등
작은 수술정도 하고 항상 체력이 안되서 피곤을 달고 살고 있지만 그래도 주님이 좋은 직장을 주셔서 제능력에는
갈수도없는 정말 좋은 직장에 들어가서 열심히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요즘 죽음에 대한 공포때문에 너무너무 힘들어서
아무것도 할수가 없습니다. 많이 아파봐서 아픈것이 너무 두렵습니다. 그런데 요즘 신종플루에 관 한 기사들을 보면서
왠지 체력이 약한 내가 걸릴것 같고 난 회사가면 사람들을 많이 접촉하게 되고 하니까 걸릴거고 걸려도 난 체력이 약하니
죽을것 같기 때문입니다. 또 그래서 회사를 관두려고 했지만 부모님께 죄송하고 또 이렇게 좋은직장을 포기하자니
너무 아깝고 취업을 다시 준비하려면 전 능력이 안되서 다른데 들어갈수도 없고,, 그렇다고 회사를 다니자니 내가 병걸려
죽을것 같고 죽으면 하나님 앞에 봉사도 하나도 안하고 죄를 많이 지었으니 지옥갈것 같고, 회사를 안다니면 신종플루
안걸릴것 같지만 취업이 안될거고 취업이 안되면 당연히 우울증 돋을거고

목사님 저 정말 어떻게 해야할까요 이렇게 고민한지 이주째 이주내내 이고민을 계속 반복하고 잇씁니다.
기도하고 성경읽고 있지만 어떻게 해야할지 답변이 안나요 너무 두렵고 선택을 해야하는 이순간이 너무 힘들어요
상담좀 해주세요 부탁드립니다.
[인쇄하기] 2009-08-30 20:51:44


   


관리자로그인~~ 전체 776개 - 현재 1/52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776 무명 2010-01-04 1296
775 허태성 목사 2010-01-07 1183
774 은곡교인 2009-12-18 1309
773 허태성 목사 2009-12-19 1774
772 은곡교인 2009-12-20 1245
771 정우제 2009-12-08 1342
770 허태성 목사 2009-12-11 1346
769 미주 2009-11-28 1223
768 허태성 목사 2009-12-06 1130
지은 2009-08-30 1306
766 허태성 목사 2009-08-31 1410
765 새신자 2009-08-06 1210
764 허태성 목사 2009-08-10 1198
763 강변인 2009-08-01 1211
762 허태성 목사 2009-08-01 1109
1 [2] [3] [4] [5] [6] [7]